2006-01-27

adware vs myware

애드웨어는 잊어버리세요. 여기 마이웨어가 있습니다. 당신의 웹 사용 성향을 기록하시고, 수익도 챙기세요!
Forget spyware. Here comes myware. Soon you'll collect data on your own Web use for fun and profit.
CNNMoney에서 최초의 attention 데이터 수집/분석 서비스인 Root vault를 소개하고 있습니다.

누군가 내 PC에 몰래 깔아서 내 의지와 상관없이 광고를 띄우는 프로그램을 애드웨어라고 합니다.
그에 반해서 attention 데이터를 자신의 의지에 따라 수집하도록 돕는 프로그램은 마이웨어라고 할 수 있다고 소개합니다.



마지막에 last.fm이라는 회사를 소개하고 있습니다. 이 회사는 PC에서 들은 음악리스트를 기록하고 공유하도록 합니다. 즉, playstream+쇼셜 네트웍 이라고 표현할 수 있겠습니다.


사실 Root vault 서비스에서 수집/분석해주는 정보는 아직까지는 초보적인 단계로써 그다지 유용한 정보라는 생각은 들지 않습니다.
항상 궁금한 것은 어떻게 AttentionRecorder가 상품리스트, 쇼핑에 사용된 카드, 거래하는 주식 등 clickstream의 의미를 해석하느냐였습니다.

last.fm을 보면서, "사용자의 다양한 action을 수집하는 여러 서비스들이 생길 수 있겠구나!"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.

저는 이니텍이니시스를 위한 연구개발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. 두 회사 모두 인터넷뱅킹과 인터넷 지불을 위한 소프트웨어들을 가지고 있습니다.
가만히 생각해보면, 당연히 이 소프트웨어도 마이웨어들이며 사용자가 동의한다면, 인터넷뱅킹 거래형태, 구매상품 분석, 상품평 관리, 사용카드 종류, 평균 지불에 걸리는 시간 등 다양한 데이터들을 효과적으로 수집해서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지 않을까란 생각이 듭니다.


Technorati Tags: , ,

댓글 2개:

진승헌 :

개인화된 서비스를 위하여 프라이버시를 보호하면서 안전한 개인정보(성향 정보 포함)를 공유 또는 이용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다양한 접근이 점점 더 요구될어 질 것 같습니다. 우연히 들렸다, 반가워서 몇자 남깁니다.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. ETRI 진승헌

ChangHee Lee :

아는 분도 블로그에서 만나니 색다르네요. 자주 인사드려야할텐데, 바쁘다는 것이 핑계입니다^^
진팀장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.